[온새미로 12] 겨울 양식 / 이성수

겨울 양식





하나둘 쌓아둔 항아리가 성을 이뤘다.
항아리 성은 어머니 머리만큼 허연 눈을
머리에 이고 한겨울 양식을 지킨다.




이성수 기자 yegam@kfem.or.kr
『함께사는길』 사진팀장
제작년월: